김현미 “국회의사당, 세종으로 이전해야... 결정되면 신속히 뒷받침할 것”
김현미 “국회의사당, 세종으로 이전해야... 결정되면 신속히 뒷받침할 것”
  • 류용규 기자
  • 승인 2020.10.16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국회 국토교통위, 세종청사서 국토부·행복청 국정감사... 강준현 의원 질의에 답변
이문기 행복청장 “세종시에 매년 8000가구 이상 주택 공급 계획... 필요시 조정할 용의”
1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의 국토교통부, 행복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김현미 국토부 장관이 선서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TV 화면 캡처)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16일 “국가균형발전이라든가 행정의 비효율을 해소하기 위해서라도 국회의사당이 세종으로 오는 것이 좋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

뉴스1에 따르면 김 장관은 이날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토부 국정감사에서 강준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국회의 세종의사당 설치에 대한 의견'을 묻는 질의에 “국회에서 논의해주시면 신속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한편 이문기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은 최근 세종시의 주택 시장이 불안한 모습을 보이는 것에 대해 “행복청에서는 2027년까지 매년 8000가구 이상씩 주택이 공급되도록 공급계획을 가지고 있다”며 “최근 시장 동향 등을 면밀히 모니터링(점검)해서 필요하다면 공급계획을 일부 조정하는 등 조처를 하겠다”고 답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