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주산에서 백제대제 다시 열렸다 - 세종의소리
세종의소리
2018.4.26 목 09:00
소식문화
운주산에서 백제대제 다시 열렸다
김중규 기자  |  sjsori88@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6  08:21:5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백제유민들의 혼을 달래는 '백제대제'가 올해부터 운주산 정상에서 시민 5백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패망한 백제의 왕과 대신, 유민 등을 위한 제례행사인 ‘백제대제’가 15일 운주산성 광장에서 세종문화원 주관으로 세종시민을 비롯한 관계자 5백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오전 11시부터부터 운주산성에서 백제 유래 낭독을 시작으로 고산사에서 운주산성 광장까지 백제 역대왕을 맞이하면서 거제선언, 석불비상 시납 · 신위 봉안, 강신례, 초헌관, 축문낭독, 아헌관, 종헌관, 추도사, 헌화 및 분향, 망료례, 문화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백제대제는 백제의 국왕ㆍ대신, 칠세부모를 위로하기 위한 제례행사로, 1960년대 비암사에서 발견된 계유명전씨아미타불비상(국보 106호)에 백제가 멸망한 직후 673년 전씨 등이 불상을 만들고 제사를 지냈다는 기록에 근거하고 있다.

매년 비암사에서 올리던 백제대제는 지난 2016년부터 제례 방식을 놓고 비암사 측과 세종문화원이 갈등을 빚어오다가 이번에 운주산성에서 개최하게 됐다.

이날 한상운 세종문화원장은 “앞으로 더 나아가 백제대제를 발전시켜 세종시민이 함께 할 수 있는 문화축제로 거듭 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세종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중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명동칼국수 다양하고 정갈한 음식

그래도 60은 너무해

오~호 비내리 는 화욜 오늘같은

뜨끈한 칼국수 국물을 호호 불어서

이곳 가 봤는데요~ 정말 맛이 깔

명동칼국수는 체인이라 잘 안가지는

청사 인근에 이런 맛집이 있다니.

딸내미가 좋아하는 칼국수.....

어쩜 이렇게 날씨에 딱 맞는 칼럼

저런 단독주택 특화단지. 마치 고
신문사소개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세종특별자치시 금남면 용포로 58  |  대표전화 : 044-904-5151  |  팩스 : 044-904-5150
등록번호 : 세종 아 00002  |  발행인 : 유동임  |  편집인 : 김중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규  |  등록일자 : 2011년 11월 14일
Copyright 2011 세종의소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jsor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