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남부경찰서 건립 본격화, 교통영향평가 돌입
세종남부경찰서 건립 본격화, 교통영향평가 돌입
  • 신도성 기자
  • 승인 2018.05.13 2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복청, 교통영향평가 용역업체 선정을 위한 용역 입찰계획 공고...2020년 준공
   행복청은 행복도시 3-2생활권 보람동에 건립하는 세종남부경찰서 교통영향평가용역 입찰계획을 14일자로 공고했다. <사진은 조감도, 행복청 제공>

세종남부경찰서 건립이 본격화된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행복청)은 세종시 행정중심복합도시(행복도시) 3-2생활권 보람동에 건립하는 세종남부경찰서 교통영향평가용역 입찰계획을 14일자로 공고한다고 밝혔다.

‘세종남부경찰서’는 행복도시 내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급증하는 치안수요에 대응하고 맞춤형 치안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조성된다.

연면적 9,555㎡(부지면적 15,388㎡)에 지상4층, 지하1층 규모로 2020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실시설계를 진행 중이다.

교통영향평가는 도시교통정비촉진법에 따라 신규 건축물 건립 시 발생하는 교통량과 교통흐름의 변화, 교통안전영향 등을 조사․예측하고 이에 대한 대책을 수립하는 절차다.

행복청은 교통영향평가 용역업체 선정을 위해 15일부터 23일까지 가격입찰서를 제출받아 23일 개찰을 진행할 예정이며, 이후 입찰가격 및 용역수행능력 등 적격심사를 통해 낙찰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입찰공고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행복청 누리집(www.naacc.go.kr)>전체메뉴>알림소식>참고자료>훈령/예규/고시/공고’에서 확인할 수 있다.

행복청 정래화 공공청사기획과장은 “기존 경찰서와는 차별화된 디자인으로 지역주민들에게 사랑받는 공공건축물이 건립될 수 있도록 사업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행복청은 행복도시 3-2생활권 보람동에 건립하는 세종남부경찰서 교통영향평가용역 입찰계획을 14일자로 공고했다. <사진은 위치도, 행복청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