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10억원짜리 아파트’ 특별공급 전부 ‘미달’ - 세종의소리
세종의소리
2018.4.26 목 10:23
부동산주택
세종시 ‘10억원짜리 아파트’ 특별공급 전부 ‘미달’19일 이전기관종사자 특별공급 중흥S-클래스센텀뷰 1.68대1, 한신더휴리저브 5.35대1
곽우석 기자  |  sjsori0908@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20  15:40:2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중흥S-클래스 센텀뷰 모델하우스 방문객들이 아파트 모형을 살펴보고 있다.

세종시에서 최초로 등장한 ‘10억원짜리 아파트’가 특별공급에서 전부 미달됐다. 적잖은 분양금액이 부담으로 작용해 외면 받은 결과로 풀이된다.

행정중심복합도시(행복도시) 1-5생활권 어진동(H9블록) '중흥S-클래스 센텀뷰'와 2-4생활권 나성동(HO1·HO2블록) '한신더휴 리저브'는 19일 이전기관 종사자 특별공급을 진행했다.

20일 한국주택협회에 따르면, '중흥S-클래스 센텀뷰'는 288세대 모집에 486명이 몰려 1.68대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한신더휴 리저브'는 515세대 모집에 2758명이 몰려 5.35대1을 청약 경쟁률을 보이며 더 높은 인기를 끌었다. HO1블록은 330세대 모집에 1381명이 몰려 4.18대1을, HO2블록은 185세대 모집에 1377명이 접수해 7.44대1의 경쟁률을 각각 기록했다.

세종시에서 최초로 등장한 ‘10억원짜리 아파트’가 특별공급에서 전부 미달됐다. <사진은 1-5생활권 어진동에 공급되는 중흥S-클래스 센텀뷰 조감도>

중흥S-클래스 센텀뷰는 세종시 최초로 10억원짜리 아파트를 선보였다는 점에서 특별공급 결과에 관심이 쏠렸다. 하지만 결과는 신통치 않았다.

1세대씩 배정된 테라스하우스 타입에서 전부 미달됐기 때문이다. ▲196㎡(9억5200만원) ▲199㎡(9억6900만 원) ▲223㎡(10억7400만원) ▲233㎡(11억3100만원) ▲235㎡(11억3500만 원) ▲237㎡(11억4400만원)에 청약 신청자가 단 한명도 없었다.

같은 테라스 타입이지만 분양가 부담이 덜한 ▲107㎡(5억3300만원)가 9대1 ▲126㎡(6억1800만원)가 3대1 ▲150㎡(7억3500만원)가 3대1을 기록했고, ▲175㎡(8억5500만원) ▲176㎡(8억6000만 원) ▲178㎡(8억7700만원)은 모두 1세대 모집에 1명이 청약해 1대1의 경쟁률을 보였다.

84㎡E,E1타입이 24세대 모집에 119명이 몰려 4.95대1로 겨우 체면치레를 했다. 나머지 84㎡A,A1부터 140㎡A,A1,A2는 최저 1.13대1~3.81대1의 경쟁을 보였다. 140㎡C는 16세대 모집에 1명이 접수해 0.06대1, 140㎡B,B1,B2는 47세대 모집에 4명이 접수해 0.08대1로 미달됐다.

2-4생활권 나성동에 공급되는 '한신 더휴 리저브' 조감도

한신더휴 리저브는 HO1블록에서 84㎡E타입이 17세대 모집에 288명이 몰려 16.94대1로 높은 경쟁을 보였다. 나머지 84㎡A, A1부터 99㎡F 타입은 최저 2.62대1에서 최고 7.25대1을 기록했다.

HO2블록에선 84㎡F타입이 38세대 모집에 917명이 몰려 24.13대1로 가장 높은 인기를 끌었다. 나머지 84㎡A, A1부터 99㎡I 타입은 최저 2.00대1에서 최고 5.00대1을 기록했다.

이전기관종사자 특별공급에서 미달된 물량은 일반 공급으로 넘어간다. 두 아파트 모두 일반 공급 1순위 청약은 21일 진행된다.

'중흥S-클래스 센텀뷰' H9블록 이전기관종사자 특별공급 청약 경쟁률 <자료=한국주택협회>
'한신더휴 리저브' HO1블록 이전기관종사자 특별공급 청약 경쟁률 <자료=한국주택협회>
'한신더휴 리저브' HO2블록 이전기관종사자 특별공급 청약 경쟁률 <자료=한국주택협회>
< 저작권자 © 세종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곽우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승자를 정해놓고 작성한 듯한 기사

명동칼국수 다양하고 정갈한 음식

그래도 60은 너무해

오~호 비내리 는 화욜 오늘같은

뜨끈한 칼국수 국물을 호호 불어서

이곳 가 봤는데요~ 정말 맛이 깔

명동칼국수는 체인이라 잘 안가지는

청사 인근에 이런 맛집이 있다니.

딸내미가 좋아하는 칼국수.....

어쩜 이렇게 날씨에 딱 맞는 칼럼
신문사소개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세종특별자치시 금남면 용포로 58  |  대표전화 : 044-904-5151  |  팩스 : 044-904-5150
등록번호 : 세종 아 00002  |  발행인 : 유동임  |  편집인 : 김중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규  |  등록일자 : 2011년 11월 14일
Copyright 2011 세종의소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jsor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