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년 이상 전통”… 세종시, ‘뿌리깊은가게’ 3곳 선정
“20년 이상 전통”… 세종시, ‘뿌리깊은가게’ 3곳 선정
  • 류용규 기자
  • 승인 2024.06.03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흥파닭, 맛나당, 류코리아 3개 업체… 시, “지역 문화관광 자원 활용”
시청 누리집, SNS, 버스정류장 송출 등 통해 홍보… 인증 현판은 6월에
세종시청 표지석
세종시청 표지석

세종시는 20년 넘게 세종지역에서 전통을 이어온 신흥파닭, 맛나당, 류코리아 3개 업체를 ‘세종뿌리깊은가게’로 선정했다고 3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세종뿌리깊은가게’는 지역대표 가게를 골목상권 활성화와 지역 문화관광 연계 자원으로 활용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앞서 세종시는 세종에서 읍면지역 20년 또는 동지역 10년 이상 업력을 유지하며 업종 변경 없이 영업을 지속한 가게를로부터 신청을 받았다. 

이후 역사성, 경쟁력, 지속가능성 등을 지표로 한 현장평가와 신청 적정성 등을 종합평가를 한 후 선정위원회를 거쳐 음식점 2곳, 제조업 1곳 등 총 3곳을 최종 선정했다는 것.

이번에 선정된 ‘신흥파닭’은 파닭의 원조인 조치원에서 40년간 2대에 걸쳐 운영 중이다. ‘맛나당’은 부강면에서 싱싱한 쑥갓(부추)과 수타면 칼국수, 고기·김치만두를 24년간 2대 걸쳐 운영 중인 지역대표 노포이다.

금남면 ‘류코리아’는 전통 국악기 사업체로, 국악기 제조의 다양한 특허를 가지고 22년간 2대에 걸쳐 운영 중이다.

‘세종뿌리깊은가게’ 3곳은 세종시청 누리집과 누리소통망(SNS), 버스정류장 송출 등을 통해 홍보되며 세종신용보증재단의 특례보증을 지원받을 수 있다. 인증 현판은 6월 중 전달할 예정이라고 시는 덧붙였다.

이승원 세종시 경제부시장은 “오래도록 맛과 서비스를 유지하며 지역 주민의 사랑을 받은 ‘세종뿌리깊은가게’를 골목상권 내 문화관광 콘텐츠로 지속 육성하기 위해 다양한 지원을 추진하겠다”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