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수도 완성 첨병” 국가균형발전지원센터 문 열다
“행정수도 완성 첨병” 국가균형발전지원센터 문 열다
  • 류용규 기자
  • 승인 2020.07.29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9일 개소식… "개헌·국회 세종의사당 설치 민·관 협력 운동 전개" 다짐
29일 오전 대전세종연구원 세종연구실에서 열린 세종시 국가균형발전센터 개소식에서 이태환 세종시의회 의장, 최교진 세종시교육감, 이춘희 세종시장, 김수현 세종시 국가균형발전센터장, 박재묵 대전세종연구원장, 김준식 지방분권세종회의 상임대표, 정준이 지방분권세종회의 상임대표(왼쪽부터)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세종시 국가균형발전지원센터(센터장 김수현)가 29일 오전 대전세종연구원 세종연구실 대회의실에서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춘희 세종시장을 비롯해 이태환 세종시의회 의장, 최교진 세종시교육감, 박재묵 대전세종연구원 원장, 김준식·정준이 지방분권세종회의 상임대표 등이 참석했다.

센터는 세종시가 명실상부한 행정수도로 성장하도록 협력하고, 국가균형발전을 공론화해 수도권-지방 상생을 통해 우리나라의 국가경쟁력을 제고하는데 기여하기 위한 민관협력 기구로 지난 1월 설립됐다.

앞으로 센터는 ▲행정수도 개헌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를 위한 국회법 개정 촉구 ▲청와대 세종집무실 설치 ▲미이전 부처·위원회 이전 ▲세종지방법원·행정법원 설립 ▲수도권 규제완화 반대·국가균형발전과 관련한 민관 협력 운동을 꾸준히 추진할 계획이다.

김수현 센터장은 “국민의 지지를 바탕으로 최근 정치권이 행정수도 세종시 이전을 주도하고 있다”며 “행정수도 완성과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는 본연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춘희 시장은 “정치권을 중심으로 행정수도 세종시 이전의 논의가 활발하게 펼쳐지고 있는 지금이 행정수도 완성을 위해 역량을 집중해야 하는 중요한 시기”라며 “센터가 국민적 공감대 형성의 구심점이 되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