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전 광역철도, 경제성 충분하다
세종~대전 광역철도, 경제성 충분하다
  • 김중규 기자
  • 승인 2019.01.31 15: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최종 연구용역조사결과 발표, 비용대 편익은 1.02~ 1.11로 나와
세종 고속터미널에서 대전 반석역에 이르는 9.7Km 구간에 대한 타당성 조사결과는 경제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구간 노선도
세종 고속터미널에서 대전 반석역에 이르는 9.7Km 구간에 대한 타당성 조사결과는 경제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구간 노선도

세종~대전 간 광역철도는 경제성이 있는 것으로 최종 판명됐다.

세종시가 31일 발표한 '세종 고속터미널~대전 반석역 9.7km 구간 광역철도' 사전 타당성 조사 용역결과, 비용 대비 편익(B/C)은 1.02~ 1.11로 분석돼 사업의 경제적인 효과는 충분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세종시는 조사 결과를 국토부에 제출하고 제4차 국가철도망 계획에 반영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예정이다.

사전 타당성 조사는 지난해 5월부터 7개월간 실시됐으며 이 구간 광역철도는 총사업비 6천3백억원을 투자해 2022년~2023년부터 사업을 시작해 2025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역사는 외삼, KTX 세종역, 세종터미널 등 3개소에 설치하며 반석에서 터미널까지 10.6분이 걸릴 것으로 분석됐다.

시는 경제성이 충분한 용역 결과를 토대로 올해 국가 계획에 반영을 건의하고 2020년 국가 철도망 구축계획 반영, 2022년 기본계획 수립 등 로드맵을 마련할 예정이다.

한편, 세종시는 지난 해 11월 '세종~대전간 광역철도 연결 사업'에 대한 사전타당성 조사 용역 중간보고회를 열고 용역 진행상황을 점검하는 등 광역철도 사업 준비에 만전을 기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