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설공단, 은하수공원 신(新)화환 정식 도입
세종시설공단, 은하수공원 신(新)화환 정식 도입
  • 세종특별자치시 시설관리공단
  • 승인 2018.10.31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0월 시범운영, 올바른 화환문화 확산 기대
신화환 사진(은하수공원 장례식장)
신화환 사진(은하수공원 장례식장)

세종특별자치시 시설관리공단(이사장 신인섭)은 건전한 화환유통문화 정착과 생화 소비 활성화를 위해, 은하수공원 장례식장에 신화환을 이달 1일부터 정식 도입한다고 밝혔다.

  신화환은 100%(生花)로 만들어진 아름답고 품격 있는 화환으로 조화 및 재사용 꽃을 사용하지 않는 화환을 말한다.

  공단은 신화환 도입 활성화를 위해 세종지역 화환제작업체들과 간담회를 개최하여 표준모델을 선정했으며, 지난 10월 1일부터 한 달간 시범운영을 마치고 본격적으로 도입한다.

  앞으로 은하수공원 장례식장에서는 당초 크고 무거운 3단 화환 대신 작고 친환경적인 신화환만이 빈소 앞에 전시될 예정이며, 장례종료 후 모든 화환은 재사용 방지를 위하여 파쇄처리하게 된다.

  신인섭 이사장은 “시범운영 기간 동안 신화환 이용률이 97%로 상당히 높은 참여도를 보여주고 있다”며, “화환에 담겨있는 상징적인 의미를 되새기고 화훼농가 보호를 위해 앞으로 활발한 개발과 보급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