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의회 행복위, 메르스 사태 현황 청취
시의회 행복위, 메르스 사태 현황 청취
  • 한오희 기자
  • 승인 2018.09.12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특별자치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는 12일 제3차 회의에 앞서 메르스 사태 현황을 청취하고 세종시 상황 및 대응 방안을 파악했다.

또, 위원들은 간담회를 통해 세종시 집행부에 메르스 예방책과 체계적인 대응책 마련을 요구했다.

이날 안찬영 위원은 시민들의 불안 해소를 위해 초기 대응을 철저히 하고 자가진단 방법과 일상 행동 수칙을 마련하는 등 대응 매뉴얼도 철저하게 재점검해 줄 것을 주문했다.

한편, 행정복지위는 제51회 정례회 제3차 회의를 열고 행정사무감사 결과보고서 채택의 건과 상정된 조례안 등에 대해 심의했다.

행정복지위는 행정사무감사 시정 6건, 주의 9건, 개선 47건, 권고 68건과 세종특별자치시 간접흡연 피해방지 등 조례안 7건, 국공립어린이집 운영 및 시설관리 민간위탁 등 동의안 7건을 처리하고 제51회 제1차 정례회 회의 일정을 마쳤다.

채평석 행정복지위원장은 “세종시는 국가 중추 행정기관이 밀집된 지역으로 메르스 등에 노출될 경우 국가 행정에 막대한 지장을 초래할 수 있다” 며 메르스 예방대책에 총력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