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의소리
2018.8.15 수 07:30
세종의선택교육감
송명석, "최태호 후보, 국정화 지지 분명하게 밝혀라"
김중규 기자  |  sjsori88@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14  08:28:4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송명석 예비후보

송명석 세종시교육감 예비후보는 11일 최태호 예비후보의 국정교과서 지지선언과 관련, “증거를 가지고 분명하게 밝혀줄 것”을 요청했다.

송 예비후보는 이날 자신의 선거사무실인 세종교육연구소에서 민족문제연구소 대전·충남지부가 지난 10일 발표한 ‘역사교과서 국정화지지 교수명단’에 포함된 최 예비후보의 확실한 해명을 촉구했다.

그는 “그동안 가만히 있다가 시간이 많이 지나 선거 때가 되니까 어쩔 수 없는 변명과 궁색한 논리로 해명 아닌 해명을 하고 있다” 고 비난하면서 “그렇게 억울하면 처음부터 대처를 하고 해명을 했어야 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교육감의 자리는 분명한 역사인식이 있어야 한다”고 전제, “박근혜정권의 국정농단으로 악용될 수 있는 국정교과서를 지지한 사람이라면 최 후보의 역사 인식이 어떻다는 것은 삼척동자도 다 알 것”이라고 주장했다.

민족문제연구소 대전·충남지부는 한국사교과서 국정화를 지지했던 교수 102명에 최태호 예비후보가 포함되어 있다 며 해명을 촉구 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최태호 예비후보는 “국정교과서 지지 모임에 이름을 올리겠다는 연락을 받은 적도 없고, 이에 동의한 적도 없다”고 해명하면서 “허위사실을 통해 후보자를 비방하는 것은 관계 법령에 따라 강력하고 단호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세종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중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5
전체보기
  • 몰아가기 2018-05-15 11:00:52

    알권리 주장하면서 제대로 전달하지 못하는 알권리는
    유권자들에게 더 혼란을 준다는 걸 모르시는 군요
    댓글 부대? 의견을 제시하기만 하면 댓글부대로 몰아가는건
    대체 무슨 논리인가요
    이건은 고소고발까지 들어가서 법앞에 심판 받겠죠
    제대로 알고 로맨스,불륜이니 찾으시길 바래요
    피해자들의 마음을 생각하시고 제대로 알고 말씀하시길
    누가봐도 비방인걸 다른 사람이 발표했다고 나도 신나서 재탕하는 것도 비방입니다.신고 | 삭제

      답글 입력
    • 유권자 2018-05-15 10:44:08

      유권자의 알 권리 차원에서 질문 하신것 같은데 왠 수선들일까?
      세종시 세아이의 엄마로서 다소 의아한 느낌을 갖게 되네요
      댓글 부대 활용하나 왜 그러지요?
      안그런척 하면서 공격하는 방법이 좀 의아 하네요
      그러지 마세요
      내가하면 로멘스 남이하면 불륜의 망상을 버리시기를---신고 | 삭제

        답글 입력
      • 세종아빠 2018-05-14 14:03:41

        세종시 두아이 아빠로써 참 참담합니다. 이거 할시간에 제발 본인의 교육비전과 철학을 더 알리세요, 도대체 이사람 누구에요???

        현교육감 최교진은 4년내내 수능꼴찌, 음주운전에 이 송명석 후보는 자기를 더 알릴고민을 해야지 팩트도 아닌거 같은데 비방이나 하고 있고, 세종시 교육감 후보는 왜 다 이런 사람들만 있는거에요. 제발 이번엔 더 좋고 더 올바르고 더 능력있는 교육감을 뽑기를...신고 | 삭제

          답글 입력
        • 뭣이 중헌디 2018-05-14 13:21:39

          이거 후보 한명 꼭집어서 비방 아닌가요?신고 | 삭제

            답글 입력
          • 법앞에 평등 2018-05-14 12:56:25

            이렇게 흑색선전해서 어부지리로 지지도가 올라갈것이라는 생각 부터 버리시고
            정정당당히 열심히 선거 활동하시길 바래요.
            비방글에 자기 생각을 덮부쳐 또 비방하는 건 가중처벌될수 있습니다.
            이럴 시간에 거리유세 더 하셔서 힘내시길 바랍니다.신고 | 삭제

              답글 입력

            굿

            강바닦이 말랐는데 이젠 우짤끼요

            세종의소리, 곽기자님~, 반갑습니

            멋지십니다,

            고향에 오심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

            지속적으로 무면허. 음주단속좀 부

            아름답고 소중한 꿈의동산 꿈꾸는

            경작논이 어떻게 금개구리를 보호한

            민한아 항상 행복하고 결혼 축하해

            꿈,꽝,꼴,꾀,끈,끼,꾼,꿀 을
            신문사소개윤리강령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세종특별자치시 금남면 용포로 58  |  대표전화 : 044-904-5151  |  팩스 : 044-904-5150
            등록번호 : 세종 아 00002  |  발행인 : 유동임  |  편집인 : 김중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규  |  등록일자 : 2011년 11월 14일
            Copyright 2011 세종의소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jsor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