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공동육아나눔터 8호점 '대평동'에 개소
세종시 공동육아나눔터 8호점 '대평동'에 개소
  • 곽우석 기자
  • 승인 2018.04.11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평동 복컴 3층에 장난감 대여실, 놀이실, 프로그램실, 수유실 등 갖춰
   세종시는 11일 대평동 복합커뮤니티센터에서 '대평동 공동육아나눔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세종시 공동육아나눔터 8호점이 대평동에 개소했다.

세종시는 11일 대평동 복합커뮤니티센터(복컴)에서 이춘희 시장과 박창언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관리처장, 하미용 세종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평동 공동육아나눔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대평동 공동육아나눔터는 복컴 3층에 115.8㎡(35.0평) 규모로 장난감 대여실(250여점 구비), 놀이실, 프로그램실, 수유실 등을 갖췄다.

이곳에선 유아창의미술, 블록놀이와 같은 영유아 프로그램이 운영되며, 부모들이 모여 자녀 돌봄과 체험 활동 등을 함께하는 가족품앗이도 진행된다.

이춘희 시장은 “공동육아나눔터는 핵가족화 시대에 육아에 어려움을 겪는 젊은 부모들이 자녀와 함께 이웃과 만나 소통하고 정서적으로 공감하는 장”이라며 “공동육아나눔터를 지속적으로 확충해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세종시는 그동안 영유아를 둔 젊은 부모들의 육아 부담을 덜어주고,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공동육아나눔터 7개소를 운영해 왔다.

한편, 이날 개소식에는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에서 500만원 상당의 장난감을 기부했다.

   한국도로공사 대전충남본부가 11일 대평동 공동육아나눔터에 500만원 상당의 장난감을 기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